대치동 재수학원서 130여명 구토 등 식중독 증세 호소-국민일보


국민일보 자료사진

서울 강남구 대치동 한 재수학원에서 100명 넘는 학생이 식중독 증세를 보여 관계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.

8일 강남구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0분쯤 해당 학원에서 식사한 학생들이 복통과 구토, 설사 등 식중독 증상을 보인다는 신고가 접수됐다.

현재 기준 130여명이 이같은 증상을 호소한 것으로 파악됐다.

이에 당국은 학생들로부터 검체를 채취하고, 지난 5일과 7일 급식한 음식물이 담겨 있는 보존식을 수거하는 등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.

6일은 현충일이라 급식을 제공하지 않았다.

손재호 기자 sayho@kmib.co.kr


GoodNews paper ⓒ 국민일보(www.kmib.co.kr), 무단전재 및 수집, 재배포금지


국민일보 신문구독





Source link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